두 가지 색을 가진 사람들


세상을 살면서

만나고 헤어지는 과정에서

두 가지의 다른 색을 가진

사람을 알게 될 것입니다.

한 색은 오래 기억되는 사람..

다른 색은 이제 잊혀지는 사람..


다른 색을 띄고 있는

이 두 색의 사람들의 같은 점은

모두 처음엔 오래 기억되는 사람으로

남겨지길 바라는 마음 일 겁니다.


그러나 시간이 흐를수록

서로에게 상처를 주고 아픔을 주고

미워하며 그렇게 살다가

잊혀지는 사람의 색을 띄게 되는 것 일겁니다.  


오늘 이 늦은 밤

조용한 음악을 들으며

잠시 생각을 해보세요.

마음의 여유를 가져보세요.


내가 살아가면서

혹시 날 잊고 사는 사람이 있을까?

그렇다면 날 잊은 그 사람을

미워하기보다는 왜 그 사람은?

날 잊어야만 했는지를

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.


살아가면서,

우리가 너무 쉬운 길만을

찾고 있는 건 아닐까요?

어려운 길일수록

얻는 것은 분명 더 많을 것입니다.


내가 잊기로 했던 사람

당신도 우리도 누군가의 기억에서

지금도 잊혀지고 있을지 모릅니다.


당신이 먼저

우리가 먼저

잊으려했던 사람을 잊지 않고

오래 기억되는 사람으로 만든다면

그 누군가도 역시

언젠가 그것을 알게 될 것입니다.


겨울이 가고 봄이 온다고 해서

모두 다 정리 하려만 하지말고

차근차근 다시 한번 천천히

만나고 헤어 졌던 사람들을 생각 해 보며

그 사람들을 오래 기억하는

그런 우리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.


좋은 글 中



블로그 이미지

블루스톰즈

명언 좋은글 짧고좋은글귀 공유 자료실

댓글을 달아 주세요